,
편집 : 2019.11.15 금 11:02
> 뉴스 > 뉴스 > 국제
     
'티파니식스' 논란, 미국여교사 가명으로 포르노 영화 출연했다 해고
2012년 04월 28일 (토) 07:34:57 기은정 기자 powerman02@hanmail.net
   
ⓒ경기타임스
현직 고등학교 여교사가 가명으로 성인영화에 출연한 사실이 알려져 해고 됐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옥스나드의 리처드 헤이독 중학교 과학교사로 재직 중인 스테이시 할라스(31)는 교사가 되기전 '티파니 식스'라는 가명으로 성인 영화에 출연했던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할라스의 성인영화 출연사실이 뒤늦게 알려진 이유는 지난  3월 초 그녀가 출연했던 포르노 영상이 학생들 사이에서 유포되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학교 측은 즉시 할라스에게 유급휴가를 명령하고 교육당국에 보고후 조사에 착수한 결과 그녀는 '티파니 식스'라는 가명으로 여러편의 포르노 영화에 출연했던 사실이 밝혀져 결국 해고 처분을 받았다.

그녀는 고등학교 졸업 후 변호사 사무실에서 일하며 학비를 마련, 대학을 졸업한뒤 교사가 되기 위해 대학원 등록금과 생활비를 벌기 위해 성인 영화에 출연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기타임스 (http://www.gg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1026-8 수원시새마을회관3층 | 전화 : 070-8253-0016 | 팩스 : 031-211-0514
신문사업.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기도 아00238 | 등록일 2009년10월13일 | 제호 경기타임스 e | 발행년월일 2009년10월13일
대표자·발행·편집인 : 전철규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전철규  | 인터넷주소 http://www.ggtimes.co.kr
Copyright 경기타임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copyright@gg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