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1.18 금 19:00
> 뉴스 > 뉴스 > 용인시 소식
     
용인시 어린이․농민 등 동참...38만 사랑의 온도탑 100도 넘었다
사랑의 열차’운행 38일만에 모금 목표의 104.4% 달성
2019년 01월 09일 (수) 15:51:49 은종욱 기자 eun7101@naver.com
   
용인시 사랑의 온도탑이 100도를 넘었다.ⓒ경기타임스

[경기타임스] 용인시의 이웃돕기 모금 현황을 나타내는 사랑의 온도탑이 100도를 넘었다. 지난해 12월3일 모금을 시작한지 38일만이다.

용인시는 연말연시 이웃돕기 운동인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에 4일 기준 총 555건 10억4천461만원이 모금돼 목표액 10억 대비 104.4%를 달성했다고 9일 밝혔다. 

모금은 다음달 8일까지 이어질 예정이어서 한 달여 남은 기간 얼마나 초과 달성할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시에 따르면 시청 광장에 설치된 사랑의 온도탑은 지난 4일 이미 100℃를 넘어섰다. 이 온도탑은 모금액 1%가 달성될 때마다 온도 1℃가 올라가는 구조로 작동된다.

현재까지 모금된 성금은 336건 5억5천800만원, 성품은 219건 4억8천661만원에 달한다. 모금에는 개인 176명, 기업체 93사, 기관 69곳, 단체 217곳이 참여했다.

특히 고사리손 어린이들부터 노부부에 이르기까지, 농민․학생 등 다양한 사연을 가진 이들이 모금에 참여하며 정을 나눴다.

9일에는 관내 3곳의 시립어린이집 원아들과 교직원이 백군기 시장실을 방문해 성금을 전달했다. 용인시립어린이집은 6~7세반 어린이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 31만원을 전달했다. 시립처인어린이집도 아나바다 바자회를 통해 마련한 수익금 50만원을 기부했고, 시립호수어린이집 원아들도 올 한해 저금통을 마련해 모은 성금 30만원을 기탁했다.

단일 모금액으로 가장 큰 금액을 기부한 곳은 아파트 시공업체 ㈜엠에이엠으로 5천만원을 쾌척했다. 김승겸 ㈜엠에이엠 대표는 “해외 아동들을 지원하는 구호 단체는 많은데 국내 아동들을 위한 단체는 찾기 힘들어 기탁하게 됐다”며 “어려운 형편의 아이들을 돕는 곳에 써 달라”고 말했다.

동생과 함께 시청을 찾아 온 초등학생도 있다. 동백동에 사는 초등학교 4학년 소하경 양은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평소 군것질을 참아가며 모은 4천원을 기부했다.

수년째 꾸준히 기부를 해온 노부부의 사연도 눈길을 끈다. 원삼면에서 농사를 짓는 이 부부는 넉넉한 형편이 아님에도 지난 2004년부터 매년 성금을 기탁해 왔다. 올해도 100만원을 기탁한 이 부부는 “젊은 시절 너무 가난해 누군가 좀 도와줬으면 하는 마음이 간절했다”며 “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어 행복하다”고 말했다.

시 복지정책과의 나숙현 자활지원팀장은 제20회 경기공무원대상 봉사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해 받은 포상금 200만원을 전액 기부하며 온정을 전했다.

중앙동 주민자치위원회는 시 평가에서 받은 상금 30만원에 위원들이 모금한 20만원을 더해 이웃돕기에 참여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경제가 어려워 기부활동이 크게 줄었다는 소식을 접한적이 있는데 단기간에 목표액을 달성해 놀랐다”며 “용인시 기부천사들이 보여준 따뜻한 마음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은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기타임스 (http://www.gg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1026-8 수원시새마을회관3층 | 전화 : 070-8253-0016 | 팩스 : 031-211-0514
신문사업.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기도 아00238 | 등록일 2009년10월13일 | 제호 경기타임스 e | 발행년월일 2009년10월13일
대표자·발행·편집인 : 전철규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전철규  | 인터넷주소 http://www.ggtimes.co.kr
Copyright 경기타임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copyright@gg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