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편집 : 2019.3.23 토 11:46
> 뉴스 > 스포츠.연예 > 음반
     
'미친인연' 논란, 티저 영상 19금 판정 '선정적 비판'
2012년 04월 28일 (토) 02:08:45 기은정 기자 powerman02@hanmail.net
   
ⓒ경기타임스
가수 이비아(26)의 신곡 '미친인연' 티저 영상이 19금 판정을 받아 선정성 논란에 휩싸였다.

26일 공개된 이비아의 미니앨범 '이.비아그라데이션 part.1(e.viagradation part.1)'의 타이틀 곡인 '미친 인연'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은 남녀 배우가 딥키스를 나누거나 전라를 연상케 하는 장면 등이 등장해 지나치게 선정적이라는 비판이 일고 있다.
   

이 뮤직비디오는 지난 2004년 서울 주택가에서 발생한 한 여성의 치정에 의한 살인사건을 토대로 만들어진 '실화'를 담고 있다.

논란이 일자 뮤비 관계자는 "이비아의 뮤직비디오는 청소년 버전과 성인 버전 두가지가 있다"며 "'노이즈 마케팅'을 염두에 두고 고의적으로 선정성을 노린 것은 아니다"고 해명했다.


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기타임스 (http://www.gg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1026-8 수원시새마을회관3층 | 전화 : 070-8253-0016 | 팩스 : 031-211-0514
신문사업.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경기도 아00238 | 등록일 2009년10월13일 | 제호 경기타임스 e | 발행년월일 2009년10월13일
대표자·발행·편집인 : 전철규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전철규  | 인터넷주소 http://www.ggtimes.co.kr
Copyright 경기타임스. all right reserved. mail to copyright@gg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