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서 떡볶이 먹던 5살 어린이 기도 막혀 숨져
상태바
수원서 떡볶이 먹던 5살 어린이 기도 막혀 숨져
  • 윤민석 기자
  • 승인 2010.11.10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섯 살 어린이가 유치원에서 떡볶이를 먹던 중 기도가 막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수원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4시께 수원시 영통구 모 유치원에서 간식으로 떡볶이를 먹던 A(5)군이 갑자기 호흡곤란 증세를 호소하며 쓰러져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9일 오후 1시30분께 숨졌다.

경찰은 사인이 질식사로 드러남에 따라 검사 지휘를 받아 시신을 유족에게 인계했으며, 유치원 관계자를 상대로 업무상 과실 여부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