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윤경선의원,“환경관리원의 작업복은 전문의류업체에서 직접 구매할 것”주문
상태바
수원시의회 윤경선의원,“환경관리원의 작업복은 전문의류업체에서 직접 구매할 것”주문
  • 김영미 기자
  • 승인 2020.11.20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타임스] ​수원시의회 윤경선(진보당, 금곡·당수·입북동) 의원은 19일 수원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수원시 환경미화원의 작업복을 수의계약이 아닌 의류업체에서 직접 구매로 구입할 것을 요청했다.

​수원시의회 윤경선(진보당, 금곡·당수·입북동) 의원ⓒ경기타임스
​수원시의회 윤경선(진보당, 금곡·당수·입북동) 의원ⓒ경기타임스

윤경선 의원은 “ 영통구는 2019~2020년 환경미화원의 작업복을 수의계약으로 전부 공급하였다.며 “ 2019년 3천 6백만 3십 6만 6천원, 2020년 1천 4백 5십 3만 6천원을 동일한 업체인 수원시 권선구 권선동 소재 삼보산업과 수의계약으로 환경관리원의 근부목과 방한모 등을 구매하였다” 라고 문제를 제기했다. 

끝으로 윤 의원은“앞으로는 예산절감과 작업복 품질개선을 위해 의류업체에서 직접 구매할 것을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이 자리에는 영통구청장 송영완, 도시환경위원회 위원장 이현구, 도시환경위원회 위원 등이 참석했다. 

한편 영통구청은 2018년에는 의류전문업체인 (주) 서광어패럴에서 근무복을 구입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