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화학물질 관리 및 사고 대응체계 구축
상태바
수원시, 화학물질 관리 및 사고 대응체계 구축
  • 김영미 기자
  • 승인 2020.03.31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타임스] 수원시는 시민안전 확보 및 기업부담 완화 위해 사업소 243개소 대상으로 12월까지 '화학물질 안전관리체계 구축' 사업을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지난해 시의 소규모 사업장의 화학물질 취급정보 데이터 메뉴얼을 재작하는 최종보고회ⓒ경기타임스
지난해 시의 소규모 사업장의 화학물질 취급정보 데이터 메뉴얼을 재작하는 최종보고회ⓒ경기타임스

추진되는 분야는 ▲환경부 영업허가 기준 미만 중.소사업장의 협력체계 구축 ▲영세업체 매뉴얼 수립 지원 ▲화학물질 관리 및 사고대응 컨설팅 지원 등이다.

그간 교육기관 초.중.고 내 실험실 사고에 대한 대응체계가 부족하여 문제점이 제기돼, 그 대책으로 교육청과 협력, 실험교사 안전관리 교육 및 사고대응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사업 주요 세부내용은 유해화학물질 사용 중.소 사업장간 사고대응 협력체계 구축, 중.소 영세사업장의 화학사고 대응 및 화학물질 관리체계 기술지원, 소규모 영세사업장 사고대응 매뉴얼체계 수립 및 관리 지원, 조사불가 미관리사업장의 환경오염배출시설 및 화학물질 사용실태 점검 등이다.

추진 계획은 △조사불가 사업장 화학물질 취급현황 조사(2월~10월) △조사완료 사업장 사고대응 협력체계 구축 및 기술지원(2월~12월) △화학사고 대응 도상훈련 및 현장훈련(4월,11월) △사고대응 매뉴얼 문제점 보완 및 개정(12월) △소규모 영세사업장 화학사고 대응 매뉴얼 수립 지원 (연중) 등이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화학물질 안전관리체계에 부족한 점이 있어 화학물질 안전관리체계를 구축하게 된다며 이로인해 시민안전 확보와 기업부담 완화를 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하며 사업을 추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